KUSF 기자단 기사



[KUSF 대학배구 U-리그]한양대 양진웅 감독,“기본기를 바탕으로 다음 경기 준비하겠다"

KUVF
2019-05-13
조회수 124

감독님.jpg

[KUSF/용인=글 남현주 기자, 사진 강지원 기자] 한양대가 명지대를 잡고 4연승을 질주하며, 리그 일위를 달리게 되었다.


 한양대학교(이하 한양대)는 11일(토) 명지대학교(이하 명지대) 체육관에서 펼쳐진 명지대와의 경기에서 풀 세트 접전 끝에 3-2(20-25, 25-12, 19-25, 25-18, 15-7)승리를 가져왔다. 


 경기 초반 리시브 불안과 서브 범실 등 다소 불안한 모습을 보였던 한양대였지만, 마지막까지 집중력을 발휘하며 승리를 가져올 수 있었다. 오늘 승리로 한양대는 4연승과 리그 선두를 계속해서 질주하게 됐다. 


 경기가 끝난 후 만난 한양대 양진웅 감독은 “경기 초반 선수들의 집중력이 흐트러지는 바람에 힘든 경기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었는데, 선수들이 중요한 순간마다 집중력을 잡아줘서 오늘 경기를 가져올 수 있던 것 같다”며 승리 소감을 밝혔다. 


 이날 한양대는 주요 거포인 홍상혁과 김선호가 리시브 성공률을 각각 23%와 33%를 보여주며 리시브에서 부진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대해 양진웅 감독은 “플로터 서브 등, 명지대가 재빠른 플레이로 승부수를 거는 바람에, 우리 선수들이 거기에 대해 대비하는 게 많이 늦어졌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하지만 양진웅 감독은 오늘 경험을 통해 선수들이 좋은 경험을 하게 된 것 같다며 긍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이날 경기에서 한양대는 진땀승부 끝에 명지대를 3-2로 이겼다. 힘든 경기였지만, 마지막까지 선수들이 집중력을 잃지 않으면서 결국 웃음을 지을 수 있는 건 한양대였다. 승리 요인과 MVP에 대한 질문에서 그는 “오늘 경기에서는 MVP라기 보다는 우리 선수들 모두가 힘든 순간마다 골고루 자기역할을 해줬다고 생각한다”며 오늘 경기 승리 요인을 선수들 전체에게 돌리는 모습을 보였다.


 명지대전 승리를 통해 4연승을 달리며 선두를 지킨 한양대는 오는 18일(토) 성균관대학교(이하 성균관대)를 홈으로 불러들여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이에 대해 그는 “오늘 명지대 전에서 아쉬운 부분이 많이 나왔는데, 그런 아쉬운 부분들이 전부 기본적인 것이었다. 그래서 성균관대 전에서는 리시브와 우리 팀의 강점인 블로킹을 살려서 준비를 해보고자 한다”며 5연승을 위한 포부를 밝혔다.


출처

https://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19973477&memberNo=1352526&navigationType=push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25,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 B20-2 (잠실동)

전화 02-419-4676 / 팩스 02-419-4776

Copyright C 2015 한국대학배구연맹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