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SF 기자단 기사



[2019 인제대회] ‘무패행진’ 우석대, 단국대 제치고 여대부 우승!

KUSF
2019-07-29
조회수 162

우석대는 여대부 전승을 달성하며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우석대는 29일 강원도 인제군 원통체육관에서 열린 2019 현대캐피탈배 전국대학배구 인제대회 단국대와의 여대부 마지막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0-25, 25-23, 25-10, 25-15)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1세트 초반 우석대는 집중하지 못했다. 선수들 간의 사인미스로 점수를 헌납한 사이 단국대는 4-2 리드를 잡았다. 최송아의 공격으로 점수를 벌렸다. 우석대는 리시브가 흔들렸다. 단국대 양해연의 목적타 서브가 상대를 흔들었다. 신소원의 블로킹까지 더해져 13-5로 도망갔다. 우석대는 이은영, 심아정을 앞세워 쫓아갔다. 단국대가 연이은 범실로 흔들린 사이 우석대는 5점차까지 따라붙었다. 하지만 단국대는 김단영이 상대를 차단해 23-17을 만들었다. 우석대 이은영의 득점으로 끝까지 추격했지만 단국대 김화원의 블로킹을 끝으로 25-20 1세트를 가져갔다. 

양 팀 치열한 접전의 2세트였다. 우석대는 뛰어난 수비집중력을 보이며 4-2 앞서갔다. 상대범실과 단국대 최송아, 신소원의 공격으로 균형을 맞췄다. 10-10까지 한 점차 싸움이 계속 됐다. 우석대는 최미주의 페인트, 블로킹으로 2점차 리드를 지켰다. 단국대는 최송아, 양해연의 득점으로 14-14 다시 균형을 맞췄다. 우석대 최유미의 블로킹, 안희진의 페인트에 단국대는 최송아의 서브와 상대범실을 묶어 20-18 역전했다. 하지만 단국대의 넷터치 범실과 우석대의 공격에 점수는 23-23, 이은영의 오픈공격으로 24-23 매치포인트에 올랐다. 최유민의 페인트로 25-23 우석대가 세트를 만회했다. 

3세트 우석대가 기선제압에 성공하며 4-0 앞섰다. 세터 박미정의 서브가 상대를 흔들었다. 최유민도 공격에 가세하며 6-1, 최미주의 서브득점으로 7-1격차를 벌렸다. 단국대는 김화원이 단독 블로킹을 터뜨리며 흐름을 끊었다. 하지만 우석대는 최유민도 서브 에이스를 기록하며 상대 리시브라인을 무너뜨렸다. 끈질긴 랠리 끝 우석대 안희진이 중앙에서 득점을 만들며 12-6, 최미주의 이동공격에 14-6으로 달아났다. 분위기를 탄 우석대는 이은영의 공격, 최미주의 블로킹, 박미정의 서브득점을 묶어 23-7 상대를 크게 리드했다. 이에 단국대는 권예은의 2연속 서브득점으로 따라붙었지만 우석대가 25-10 3세트를 챙겼다. 

4세트 우석대는 분위기를 잡으며 단국대를 리드했다. 단국대는 흔드리는 모습을 보이며 6점차 뒤쳐졌다. 우석대는 세터 박미정의 재치있는 페인트로 점수를 올렸다. 단국대는 최송아의 공격으로 뒤를 쫓았다. 하지만 우석대의 기세가 무서웠다. 끈질긴 수비 후 반격으로 9점차 리드를 지켰다. 단국대는 최송아가 공격을 이끌며 따라갔다. 22-14 우석대가 크게 앞선 상황 단국대는 범실로 점수를 내줬다. 최유민의 마지막 득점으로 25-15 우석대가 역전승을 거두며 웃었다.


<여대부 최종 순위>
1위 우석대 (4승)
2위 단국대 (3승 1패)
3위 목포과학대 (2승 2패)
4위 서울여대 (1승 3패)
5위 호남대 (4패)

<여대부 수상 내역>
우승 : 우석대
준우승 : 단국대
3위 : 목포과학대

최우수선수상 : 최미주(우석대)
세터상 : 박미정(우석대)
리베로상 : 노유정(우석대)
블로킹상 : 안희진(우석대)
공격상 : 신소원(단국대)
서브상 : 김단영(단국대)
수비상 : 김나연(목포과학대)
최우수지도자상 : 정기남(우석대)
우수지도자상 : 정상옥(단국대)

죄송한데 기사에 잘못된 점이 있는 것 같아서요 !
3세트 후반부 2연속 서브득점 받은 권예은이 아니라 '권예원'이랍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25,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 B20-2 (잠실동)

전화 02-419-4676 / 팩스 02-419-4776

Copyright C 2015 한국대학배구연맹 ALL RIGHT RESERVED.